소녀 킬러는 ××를 좋아해! Lu's…〃 Review。

소녀 킬러는 XX를 좋아해!
블루시드 지음, 망가진 르망 그림 / 디앤씨미디어(D&C미디어)
나의 점수 : ★★★

무난한 전개, 캐릭터들도 무난했고, 전개도 무난했고.
전형적인 인물들이었지만 무난하게 전개한 듯.
하지만 남주도 무난무난하게 공기...



신인 블루시드의 소녀킬러는 XX를 좋아해!

 그 뛰어난 광고에도 불구하고, 전체적 총평은 별 3개. 그냥 무난합니다. 적당합니다. 감동도 적당합니다. 추천하는 이유는 르망님의 로리캐가 너무 예뻐서입니다. 농담 아니라(...)

 신인 치고 정말 무난하게 적었습니다. 딱히 고저도 없고 재미도 만족도 그럭저럭.
본인 스스로 캐릭터소설이라고 말을 해서 개인적으로는 후기에서 점수가 팍 깎였달까요.


이유 :
 주인공은 소녀입니다. 말 그대로 소녀 킬러. 범세계적 킬러조직에 있었습니다.
공기남주는 그냥 고등학생입니다. 양코(양아치 코스프레)를 한 순둥이랄까.
거기에 거유 소꿉친구, 어른같은 누나. 전형적인 러브코미디랄까. 그런 배치입니다.

즉, 캐릭터 소설이 아니라 저장된 캐릭터 불러오기 같은 그런 느낌.



 내용 역시 무난합니다. 비일상에서 일탈한 소녀가 소년과 만난다. 보이 밋 걸. 여기서 다른 건 소녀가 소년을 노리고 왔다는 것 뿐. 다른 전개 역시 어디서 본 것 같은 내용입니다. 괴롭히다 호감도가 오르고, 그만두고 평화가 오니 위기가 오고 결국은 메데타시 메데타시. 모두 어디선가 본 내용의 나열.

 그 능력을 탓하는 것은 아니고, 같은 내용은 아니고 클리셰란 이름의 틀 안의 이야기지만 솔직히 신선함은 없었습니다. 재미 역시 작가가 재밌다고 생각하는 전개를 나열한 느낌이었고.

 결국 뻔히 보이는 생각, 뻔히 보이는 결말. 이상하게 쉽게 공략된 여주, 장편을 잇기 위한 회수가 더딘 떡밥 등등.

무난합니다.






결론. 이 상품을 추천합니다.



덧글

  • ReSET 2012/01/08 19:26 # 답글

    본문과 결론이 너무 따로 노는 것 같은데요(...)

    뭐 전 이미 샀지만. 볼 거지만. 음...
  • 루사인。 2012/01/09 09:39 #

    작품이 아닌 상품으로 봤다는 거죠(..) 한 번 정도 읽고 던져버릴 거리로는 딱이지만 소장하기에는 아깝달까. 그런 느낌입니다.
댓글 입력 영역